• 제품검색
  • 제품공지검색
  • 뉴스검색
추천 검색어
  • 로수메가 연질캡슐

오송팜, 일본내 자회사

  • 번호
    40
  • 등록일
    2017.07.20
  • 조회
    6,006

오송팜㈜, 일본내 자회사 “Brio Pharma”설립

오송팜㈜(대표 김영중)이 일본내 자회사인 “Brio Pharma”를 설립하고, 일본 수출사업의 입지 강화에 나섰다.


건일제약, 펜믹스의 관계사인 오송팜㈜은 국내외 제약사가 개발한 의약품의 일본 진출을 돕는 ‘Specialty 의약품 무역회사’로 파트너 제약회사와 일본 제약시장 조사 및 제품 컨셉 논의를 사업 초창기부터 공동으로 수행하는 사업모델을 가지고 있는 것이 특징이다.

‘Brio Pharma’는 오송팜㈜가 100% 출자한 자회사로써, 일본 도쿄에 사무실을 두고 있으며, 지난 7월 3일부터 업무를 시작하였다.

‘Brio Pharma’는 일본내 “의약품 제조판매업”을 득하고, 임상시험 및 허가신청까지 직접 진행한다. 국내 Healthcare 기업 중 일본에서 허가와 임상 수행 능력이 있는 법인을 운영하는 것은 매우 드문 사례로서 ‘오송팜’과 ‘Brio Pharma’는 일본 진출을 고려중인 국내회사에 제품 컨셉 논의부터 임상시험 및 판매까지 Total Solution을 제공하고 있다.

오송팜㈜ 관계자는 “‘Brio Pharma’는 허가권 보유를 통해 현지 파트너사와 연결사업이 용

이하다’며, ‘Brio Pharma’ 설립으로 일본 수출 역량을 크게 강화하였다”고 강한 자신감과 기대감을 표현했다.

오송팜㈜은 오직 일본 수출입만을 전문으로 10여년 동안 입지를 다졌으며, 오송팜㈜와 Brio Pharma는 임상과 품질관련 경험이 있는 일본약사 및 일어능통자가 다수 근무하는 일본사업에 특화된 전문기업이다.

한편, 오송팜㈜은 2010년(47회)과 2011년(48회) 무역의 날에 각각 1000만불과 2000만불 수출의 탑을 수상한 바 있으며, 2016년에는 제주 수출인의 날 수출대상을 수상한 바 있다.